학벌주의가 약해진게 불만인 연대생

커뮤니티뉴스
G 비회원 0 22 0 0

학벌주의가 약해진게 불만인 연대생

nokbeon.net-학벌주의가 약해진게 불만인 연대생-1번 이미지

대숲 안녕하세요

최근 인플루언서들(유튜버, bj, 스트리머, sns 스타 등등)의 성공을 보며

인생에 회의감을 느끼게된 흔한 4학년 대학생입니다.

전 그동안 제가 살아온 인생에 자부심이 있었어요.

열심히 공부해서 고등학교 생활 내내 꿈꿔왔던

연세대학교에 입학했고,

좋은 학점에 원만한 교우 관계 및 선후배 네트워킹,

인턴 대외활동 취미생활 군생활 등

어느부분에서 부족함없이 생활했기에 저의 성공에 확신이있고

스스로의 인생에 만족하고있었습니다.

그런데 요즘 인플루언서들의 성공을 보니 회의감이 많이 들더군요..

물론 제가 그들의 과거나 학력만 보고

그들을 무시했기때문에 이런 생각이 드는걸수도있어요

당연히 열심히 공부한 제가 그들보다 성공할거라는 근자감?

자만심 때문에.

혹은 그동안 저의 인생이 성공한거라는 지나친 확신을 갖고

너무나 큰 자부심을 가졌었기에

저보다 성공한 어린 친구들을 보며 좌절감을 느끼는걸수도있구요.

이유가 어찌됐든 지금 이 스트레스때문에 너무 힘이드네요..

저는 남은 대학생활도 학점관리 자소서 면접준비 자격증에 치여살텐데,

그렇게 원하는 대기업에 들어가도 수입이 인플루언서들의

반의 반도 안될거라는 생각에 의욕도떨어지네요.

그들은 심지어 대기업 광고주들에게도 갑의 입장인 경우가 많더군요.

관.종짓밖에못하고, 얼굴 이쁘고 잘생긴것빼고는 가진거 없으니

열심히 공부한 제가 더 능력있고 성공할거라생각했는데

그게 진짜 오만한 생각이었나봅니다.

물론 이렇게 남들과 비교하며 살면 불행하다는 것 저도 알아요.

그리고 그들이 시대의 흐름을 잘 탔고

그들도 저 못지 않게 열심히 살아간다는 것도 알구요.

그렇다고 제가 느끼는 회의감과 스트레스가 쉽게 사라질것같진않네요.

그냥 이렇게 대숲에라도 털어놓아봅니다.

-----------------------------------------

곽튜브 같은 얘들 보며 현타 느끼나 봄

https://www.issuya.com/bbs/board.php?bo_table=issue&wr_id=1110760



출처 : https://m.bboom.naver.com/best/get?boardNo=9&postNo=4156877

제목